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가상화폐 투자 사기를 벌인 중국동포에게 실형이 선고됐다던데요.

가상화폐 투자로 고수익 내주겠다고 속여 20억 원 편취

EKW동포세계신문 보도국 기자 | 2019.12.18. 08:29 kakao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그렇습니다. 가상화폐 투자로 고수익을 내주겠다고 속여 20억 원이 넘는 돈을 가로채 기소된 30대 중국동포 남성이 징역 36개월 실형을 선고받았다는 소식입니다.

서울남부지방법원 재판부는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등에관한법률 위반 혐의로 기소된 이모씨에 대해 "가상화폐에 투자하면 큰 이익을 얻을 수 있고, 원금도 보장된다고 거짓말을 해 거액을 편취해 그 죄책이 무겁다""피해회복이 되지 않은 금액이 11억원이 넘고 있음에도, 피해회복을 위해 노력한 정황은 찾기 어렵다"고 판시했다.

이어 "수사기관에서부터 법정에 이르기까지 납득하기 어려운 변명으로 일관하고 있고, 수사기관에 실제 뜻과는 다른 내용의 번역문을 제출하기도 하는 등 범행 후 정황도 좋지 않다""피해자가 받았을 경제·심리적 고통이 작지 않을 것으로 보이고, 피해자가 엄한 처벌을 탄원하고 있다"고 양형 이유를 밝혔다.

대학졸업자 비자로 지난 2011년 국내 들어온 중국동포 이씨는 지난해 3"비트코인 등 가상화폐를 저렴하게 구매해 비싸게 팔아 투자 수익 65%를 주겠다"며 피해자 A씨를 속여 15000위안(한화 2455500원 상당)을 가로챘다고 한다. 이 같은 범행 방식으로 이씨는 20183~8월까지 A씨로부터 총 2654808187원 상당을 지급받아 편취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EKW동포세계신문 보도국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뉴스 기획/특집 사설/칼럼

포토뉴스

뉴스랭킹 더보기

1
7월 16일부터 외국인·재외국민 ...
2
코로나바이러스 긴급방송, 중국...
3
[뉴스분석]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4
원코리아, 다문화가족과 중국한...
5
재한 중국동포단체들, 더불어민...
6
오늘의 뉴스(2월17일), 코로나 ...
7
[종합]한국에서 아시아를 찾다 "...

현재접속자 (명)